홍종현, 임윤아 향한 마음…”같이 머물겠다”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사진=MBC ‘왕은 사랑한다’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왕은 사랑한다’ 방송화면 캡처

 

‘왕은 사랑한다’ 속 홍종현이 임윤아에게 좋아하는 마음을 표현했다.

5일 방송된 MBC 월화드라마 ‘왕은 사랑한다’에서 왕린(홍종현)은 은영백(이기영)의 재산을 노리는 송인(오민석)과 원성공주(장영남)의 부하를 피해 은산(임윤아)과 도주했다.

한참을 걸은 후 왕린은 은산에게 “해가 곧 질 텐데 묵을 인가가 보이질 않습니다”라고 말했고 이에 은산은 “아마 저기에 있을 겁니다”라고 대답했다.

이후 왕린은 술을 꺼내며 “술을 마시면 잘 자는 것 같아 준비했습니다”며 은산에 술을 건넸다. 은산은 왕린의 술을 받아 죽은 은영백에 올리며 “이분이 동쪽 바다까지 함께 가주실 거다. 제법 든든한 길동무입니다”고 소개했다.

왕린은 “제가 바다까지만 함께 갈 거라 생각했습니까? 배도 함께 탈겁니다. 가는 곳까지 함께 가고, 머무는 곳에 같이 머물 겁니다. 앞으로 오랫동안 같이”라며 “어르신도 그것을 원하실 것입니다”라며 은산을 좋아하는 마음을 숨기지 않았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