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고의 사랑’ 김숙, 윤정수에…”역사는 밤에 이뤄지는 것”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사진=JTBC ‘최고의 사랑’ 방송화면 캡처

사진=JTBC ‘최고의 사랑’ 방송화면 캡처

방송인 윤정수와 김숙이 심야 데이트를 즐겼다.

5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님과 함께2-최고(高)의 사랑'(이하 최고의 사랑)에서는 심야 데이트에 나선 김숙, 윤정수의 모습이 담겼다.

차를 타고 이동하던 윤정수는 김숙에게 “왜 갑자기 늦은 밤에 나오자고 했느냐”고 불었다. 김숙은 “데이트”라며 “모든 역사는 밤에 이뤄지는 것”이라고 밝혔다.

김숙은 이벤트를 원하는 윤정수에게 “만족할 수 있게 해주겠다”고 자시감을 드러냈고 윤정수는 웃으면서도 부담스러워 했다.

‘최고의 사랑’을 통해 부부 호흡을 맞추는 윤정수, 김숙은 속내를 털어놓으며 한층 가까워졌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