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밤’ 김구라, “내 나이도 곧 50, 사려 깊은 방송 하겠다”…’라스’ 태도 논란 사과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5일 방송된 SBS '본격연예 한밤'에서 태도 논란에 대해 사과한 방송인 김구라

5일 방송된 SBS ‘본격연예 한밤’에서 태도 논란에 대해 사과한 방송인 김구라

방송인 김구라가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 스타’에서 불거진 태도 논란에 대해 사과했다.

김구라는 5일 방송된 SBS ‘본격연예 한밤’에서 태도 논란에 대해 사과했다. 그는 최근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김생민에게 무례한 태도를 보였다며 시청자들에게 비난을 샀다.

김구라는 “얼마 전 대중들에게 혼이 났다”며 입을 열었다. 이어 “50세가 다 돼간다. 조금 더 사려 깊은 방송을 해야겠다고 반성하는 계기가 됐다”고 사과했다. “혼이 많이 난 사람이 나중에 더 잘한다. 더 열심히 하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