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고의 사랑’ 김숙, 윤정수 위해 로맨틱 자동차극장 데이트 준비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김숙, 윤정수/사진=JTBC '최고의 사랑'

김숙, 윤정수/사진=JTBC ‘최고의 사랑’

JTBC 예능 프로그램 ‘님과 함께2-최고(高)의 사랑’(이하 ‘최고의 사랑’)의 김숙과 윤정수가 자동차극장에서 깨소금 넘치는 데이트를 했다.

5일에 방송되는 ‘최고의 사랑’에서 두 사람은 연인들의 정석 코스인 심야 데이트에 나섰다.

김숙은 윤정수에게 “심야 데이트를 한다면 앉아있고 싶냐, 움직이고 싶냐”고 물었다. 그러자 윤정수는 “편안하게 앉아서 힐링을 하고 싶다”고 대답했고 데이트 장소는 자동차극장으로 결정됐다. 김숙은 “자동차극장이야 말로 연인들의 심야데이트 성지가 아니겠냐”며 음흉한 미소를 지었다.

영화가 시작되기 전 김숙은 “오빠 배고플까봐 챙겨온 게 있다”며 미리 준비한 양푼과 각종 밑반찬을 꺼냈다. 생각지 못한 김숙의 세심한 이벤트에 윤정수는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이내 양푼 비빔밥을 완성한 두 사람은 좁은 자동차 안에서 그 어떤 커플보다 고소한 깨소금 냄새를 풍기며 데이트를 즐겼다.

‘최고의 사랑’은 5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