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투쇼’ 슬리피, “로꼬와의 앨범 협업 실패해 속상”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컬투쇼' 슬리피 / 사진제공=컬투쇼 방송 캡처

‘컬투쇼’ 슬리피 / 사진제공=컬투쇼 방송 캡처

래퍼 슬리피가 새로 발매하는 앨범에 로꼬가 참여하지 못했다며 아쉬워했다.

5일 방송된 SBS라디오 파워FM ‘두시 탈출 컬투쇼’의 고정 코너 ‘미친 제로게임’에는 슬리피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슬리피는 곧 앨범이 나온다고 알렸다.

이에 MC인 컬투가 “로꼬나 유명한 래퍼들이 피처링을 해주지 않았냐?’고 물었다. 하지만 슬리피는 “저번부터 연락했지만 결국 로꼬의 앨범 참여는 안됐다”고 슬퍼하는 모습을 보였다.

그러자 “왜 안됐냐, 속상하지 않냐”며 이어지는 질문에 슬리피는 “오히려 안돼서 재밌다”고 대답하며 눈길을 끌었다. 이어 슬리피는 “언젠가는 그 친구가 나를 해줄 것이 아니냐”며 “로꼬가 내 앨범에 참여하는 그 날을 기다리며 열심히 앨범을 작업하고 있을 것이다”고 말하며 슬픔을 웃음으로 승화시켰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