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스티 측 “유지·다혜, 전속계약 해지…충분한 협의 끝 결정” (공식)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베스티 / 사진제공=YNB엔터테인먼트

베스티 / 사진제공=YNB엔터테인먼트

그룹 베스티 멤버 유지와 다혜가 전속계약을 해지하고 팀을떠난다.

5일 베스티 소속사 YNB엔터테인먼트 측은 “당사 소속인 베스티의 두 멤버인 유지와 다혜가 전속계약 해지로 회사를 떠나게 되었다”고 밝혔다.

이어 “당사는 멤버들과 오랜 시간 진로에 대하여 논의했고 충분한 협의 끝에 최근 이들 두 멤버와 계약을 해지했다”며 “회사를 떠나는 두 멤버의 미래와 남은 멤버들이 다시 활동을 재개할 때까지 응원해주시고, 팬 여러분께 감사와 미안함을 전한다”고 알렸다.

또 “해령과 혜연은 회사에 남아 활동을 이어나갈 예정이며 팀의 방향이 정해질 때까지 각각 솔로 활동을 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베스티는 2013년 ‘두근두근’으로 데뷔했다. 이후 개성 강한 음악들로 사랑받았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