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럭레스토랑, 러시아 관객도 매료시킨 유럽 투어 첫 공연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드럭레스토랑 / 사진제공=C9엔터테인먼트

드럭레스토랑 / 사진제공=C9엔터테인먼트

4인조 밴드 드럭레스토랑이 러시아 관객을 매료시켰다.

드럭레스토랑(정준영, 조대민, 정석원, 이현규)은 지난 3일 러시아 모스크바 Teatr Klub에서 라이브 콘서트를 진행했다.

이날 드럭레스토랑은 ‘Mistake”Drink O2 in the water”공감’ 등 팀과 정준영의 대표곡들로 세트리스트를 구성해 콘서트장을 찾은 현지 관객들 앞에서 공연을 펼쳤다.

강렬한 로큰롤 무대로 카리스마를 내뿜던 드럭레스토랑은 때로는 부드럽고 호소력 짙은 라이브를 선보이는 등 반전을 줬다.

멤버들은 본인들의 노래뿐만 아니라 미국 록밴드 화이트 스트라입스(The White Stripes)의 ‘seven nations army’ 커버 무대도 선보였으며 공연 틈틈이 러시아어로 현지팬들과 소통하려고 노력했다.

이번 모스크바 콘서트는 드럭레스토랑의 첫 번째 유럽 투어 공연이다. 오는 6일에는 러시아 제2의 도시 상트 페테르부르크에서 두 번째 공연을 펼친다.

드럭레스토랑은 약 한 달 동안 프랑스, 독일, 체코, 영국 등 유럽 주요 국가들을 차례대로 방문해 공연할 예정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