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혜성, 스페셜 앨범 ‘Serenity’ 발매…전곡 발라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신혜성 ‘Serenity’ / 사진제공=라이브웍스컴퍼니

신혜성 ‘Serenity’ / 사진제공=라이브웍스컴퍼니

신화 신혜성이 솔로 앨범을 공개한다.

신혜성이 5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스페셜 앨범 ‘Serenity’를 발매한다.

이번 앨범에서는 신혜성의 감미로운 목소리와 함께 한층 짙어진 감성을 담아냈다. 지난 해 발매된 데뷔 10주년 기념 스페셜 앨범 ‘delight’ 이후 약 1년 8개월만의 솔로 앨범으로 신혜성을 기다려온 팬들에게는 더욱 특별한 앨범이 될 예정이다.

타이틀 곡 ‘그 자리에(Still There)’는 JYP 퍼블리싱 소속 프로듀싱 팀 ‘Honey Pot’의 곡이다. 떠나간 연인을 기다리는 남자의 애틋한 마음을 담아낸 어쿠스틱 발라드 곡이다. 빗방울이 떨어지는 듯한 맑은 나일론 기타 선율과 신혜성의 따뜻한 목소리가 조화를 이룬다.

신혜성은 이번 앨범의 모든 수록곡을 발라드로 구성해 눈길을 끈다.

신혜성은 5일 정오 네이버 V라이브를 통해 타이틀 곡 ‘그 자리에(Still There)’의 뮤직비디오를 선공개한다. 이번 뮤직비디오에는 평소 신혜성과 각별한 친분을 이어가고 있는 배우 윤시윤이 특별 출연했다.

신혜성은 앨범 발매에 이어 오는 9일부터 10월 1일까지 블루스퀘어 삼성카드홀에서 두 번째 장기 콘서트 ‘2017 SHIN HYE SUNG WEEKLY CONCERT’를 진행할 예정이다. 신곡 무대를 비롯한 감미로운 라이브 무대와 따뜻한 이야기로 가을 밤을 물들이며 팬들과 음악적 교감에 나설 계획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