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규영, JTBC 새 드라마 ‘그냥 사랑하는 사이’ 캐스팅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박규영 / 사진제공=JYP 엔터테인먼트

박규영 / 사진제공=JYP 엔터테인먼트

신예 배우 박규영이 JTBC 새 드라마 ‘그냥 사랑하는 사이’에 캐스팅됐다.

박규영의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는 5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박규영이 올 하반기 방영 예정인 ‘그냥 사랑하는 사이’에서 건축사무소의 일러스트 담당 직원 소미 역을 맡았다”고 밝혔다.

소미는 귀엽고 통통 튀는 매력을 가졌으며 처세술에도 능해 극에서 감초 역할을 하는 캐릭터다.

박규영은 JYP엔터테인먼트 소속 신인 배우다. 지난해 발매된 조권의 솔로곡 ‘횡단보도’ 뮤직비디오를 통해 처음 얼굴을 알렸다.

이후 메이크업 브랜드 아임미미(I’M MEME), 더페이스샵, 한국 야쿠르트 등의 광고 모델로도 활동했다.

올 초에 종영한 JTBC 드라마 ‘솔로몬의 위증’에도 출연해 활약했다.

박규영은 올 하반기 개봉 예정 영화 ‘괴물들'(감독 김백준)을 통해 여주인공으로서 스크린 데뷔도 앞두고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