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냄비받침’ 종영, 트와이스 셰프 변신….라볶이 레시피 공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트와이스 / 사진제공=KBS 2TV ‘냄비받침’

트와이스 / 사진제공=KBS 2TV ‘냄비받침’

KBS2 ‘냄비받침’이 셰프로 변신한 트와이스와 함께 종영한다.

5일 방송될 ‘냄비받침’(연출 최승희) 마지막 회에서는 트와이스가 출연해 지난 3개월간의 출판 여정을 마무리할 예정이다. 트와이스는 ‘냄비받침’의 작가로 출격하며 자신들의 사생활을 과감하게 밝히는 ‘트와이스 깔 거야?’라는 책을 만들겠다고 해 화제를 모았다. 이 가운데 트와이스가 출판을 위해 셰프로 변신해 기상천외한 레시피를 선보였다.

트와이스가 소개할 음식은 국민 분식 라볶이였다. 트와이스의 레시피는 재료부터 눈길을 사로 잡았다. 먼저 트와이스는 라볶이에 꿀떡과 피자소스를 넣겠다고 해 고개를 갸웃거리게 만들었다. 황당한 재료의 화룡점정은 무설탕 요거트였다.

모모는 “더 크리미하고 달콤하고 부드럽게~”를 시작으로 요거트를 라볶이에 넣어야 하는 이유를 논리적으로 설명했다. 이에 다른 멤버들이 묘하게 설득 당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유발했다. 트와이스의 재료 욕심은 끝날 줄 몰랐고 나연은 “터지겠다, 냄비! 그러다 터진다!”라고 외쳤다.

또 트와이스와 각별한 친분을 자랑하는 유명 셰프가 깜짝 등장해 트와이스의 레시피로 라볶이 만들기에 도전했다. 이 셰프는 누구일지, 그가 만들어 낼 ‘트둥이표 라볶이’는 어떤 모습일지 기대를 모은다.

트와이스의 ‘트와이스 깔 거야?’도 공개된다. 트와이스는 직접 그림을 그리는가 하면 표지 디자인부터 세부적인 내용 구성까지 꼼꼼히 챙기는 등 높은 완성도를 위해 열띤 토론을 벌였다.

이에 대해 ‘냄비받침’ 제작진은 “오늘 드디어 트와이스가 정성 들여 한 글자, 한 글자 써 내려간 책이 공개된다. 트와이스의 발랄한 매력과 엉뚱하고 기발한 상상력이 고스란히 녹아 든 ‘트와이스 깔 거야?’를 기대해달라. 더불어 ‘냄비받침’ 마지막 회도 많은 시청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냄비받침’은 5일 오후 11시 10분에 마지막회가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