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지민이 데뷔 후 첫 주인공 맡은 컴백 트레일러 공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방탄소년단 컴백 트레일러 / 사진제공=빅히트 엔터테인먼트

방탄소년단 컴백 트레일러 / 사진제공=빅히트 엔터테인먼트

그룹 방탄소년단이 지민이 처음으로 주인공을 맡은 컴백 트레일러를 공개했다.

방탄소년단은 5일 0시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 미니앨범 ‘LOVE YOURSELF 承 ‘Her’’의 컴백 트레일러 ‘Serendipity’를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에는 새 앨범의 인트로곡 ‘Serendipity’를 배경으로 방탄소년단 멤버 지민이 등장한다. 지민은 아침 햇살이 내리쬐는 침대 위, 우주 공간, 쏟아지는 밤하늘의 별 등 다양한 공간 속을 오가며 신비한 느낌을 자아냈다.

특히 그동안 래퍼 라인 멤버들이 도맡았던 앨범 인트로를 처음으로 보컬 라인인 지민이 참여하며 주인공으로서 다채로운 매력을 보여준다.

‘Serendipity’는 칠 아웃(Chill-out) 스타일의 얼반(Urban)곡이다. 랩몬스터가 작사에 참여했으며 화양연화 영 포레버 앨범의 ‘Save Me’를 만든 Ray Michael Djan Jr가 곡을 썼다.

신비로운 지민의 목소리와 ‘푸른곰팡이’, ‘삼색 고양이’ 등 주제를 표현하는 개성 있는 가사가 만나 ‘완전한 우연으로부터 중대한 발명 혹은 발견이 이루어지는 경우’를 뜻하는 곡명 ‘Serendipity’를 극적으로 표현했다.

이날 컴백 트레일러 공개 직후 ‘Serendipity’는 포털사이트 네이버와 트위터 전 세계 실시간 트렌드 1위를 차지하는 등 국내외 동시에 방탄소년단 컴백에 대한 뜨거운 관심을 보였다.

방탄소년단은 오는 18일 미니앨범 ‘LOVE YOURSELF 承 ‘Her’’를 발매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