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행소녀’ 아유미 “한국 국적이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KBS2 '안녕하세요' 방송화면 캡처

사진=KBS2 ‘안녕하세요’ 방송화면 캡처

걸그룹 슈가 출신 배우 아유미가 “한국 국적”이라고 밝혔다.

아유미는 4일 오후 방송된 MBN 새 예능프로그램 ‘비행소녀’에 출연했다. 약 10년 만에 국내 예능프로그램에 복귀하는 것으로 시청자들의 이목을 끌었다.

특히 그는 이날 여권을 공개하며 “한국 국적”이라며 “많은 이들이 일본 사람인 줄 안다. 슈가 멤버들도 일본 국적인 줄 알고 있다”고 웃었다.

실제 아유미는 재일교포 3세이다. 그는 “‘비행소녀’란 콘셉트가 재미있어서 오랜만에 국내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비행소녀’는 미혼(未婚)이 아닌 비혼(非婚)을 선택한 여배우들의 일상을 보여주는 프로그램이다. 아유미 외에도 조미령, 최여진 등이 출연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