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부’ 서민정·김지훈 “16년 전 약속 지켰어요”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사진=JTBC ‘냉장고를 부탁해’ 방송화면 캡처

사진=JTBC ‘냉장고를 부탁해’ 방송화면 캡처

“16년 전 약속 지켰어요.”

방송인 서민정과 배우 김지훈이 4일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이 같이 말했다.

서민정은 “김지훈과는 데뷔 동기”라며 “성공하면 꼭 같이 토크쇼에 나가자고 약속했는데, 오늘이 그 날이다”고 밝혔다.

이어 “16년 전 함께 생방송 VJ를 하며 경험이 부족한 탓에 PD에게 많이 혼났다”며 “늘 방송이 끝나면 반성문을 쓴 뒤 방송국 앞에 있는 트럭에서 떡볶이를 먹었다. 김지훈은 ‘우리 성공할 수 있을까?’라고 물었고 ‘언젠가 성공하면 공중파 토크쇼에 함께 출연하자’고 약속했다”고 회상했다.

‘냉장고를 부탁해’에 동반 출연하며 16년 전 약속을 지킨 두 사람의 우정에 MC와 셰프 패널들은 감탄했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