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다경, 후너스와 전속 계약…박세영·박윤재와 한솥밥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윤다경 / 사진제공=후너스엔터테인먼트

윤다경 / 사진제공=후너스엔터테인먼트

배우 윤다경이 후너스엔터테인먼트에 새 둥지를 틀었다.

후너스엔터테인먼트는 4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윤다경과 최근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며 “윤다경이 역할과 장르에 구애받지 않고 활동을 할 수 있게 전폭적인 지원 속에서 배우 인생 2막을 함께 열 것”이라고 밝혔다.

이로써 윤다경은 MBC 드라마 ‘역적, 백성을 훔친 도적’ 제작을 맡으며 종합엔터테인먼트 회사로 발돋움한 후너스에서 배우 박세영, 진예솔, 박윤재, 설정환, 곽정욱 등과 한솥밥을 먹게 되었다.

윤다경은 영화 ‘해빙’‘인간중독’과 드라마 ‘굿와이프’‘아이언맨’ 등에 출연해 범상치 않은 캐릭터들을 소화했다.

현재 윤다경은 KBS2 월화드라마 ‘학교 2017’에서 장동윤의 엄마 역할인 나영옥으로 출연 중이다. 나영옥은 극중 한때는 빼어난 미모를 자랑했지만 일찍이 대휘(장동윤)를 홀로 낳고 고단하게 살며 돈 밖에 모르게 된 캐릭터다.

윤다경은 KBS 드라마스페셜 ‘우리가 계절이라면’에도 출연하는 등 왕성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