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대 100’ 케이윌 “김연아 좋아한다고 했다가 욕먹어…박주미 오랜 팬”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가수 케이윌/ 사진제공=KBS

가수 케이윌/ 사진제공=KBS

가수 케이윌이 배우 박주미의 오랜 팬이라고 밝혔다.

케이윌은 오는 5일 방송되는 KBS2 퀴즈 프로그램 ‘1 대 100’에서 “결혼할 나이인데 외롭지 않으냐?”는 MC 조충현 아나운서의 질문에 “외로움이 때때로 찾아오긴 한다”며 “지금은 부모님과 함께 살며 적당히 따뜻하고 적당히 불편한 생활을 하고 있어서 특별히 생각나지는 않는다”고 외로움을 부정했다.

이어 조충현 아나운서가 “김연아, 박주미 씨를 좋아한다는 이야기를 들었다”고 말하자 케이윌은 “예전에 김연아 씨를 좋아한다고 말했다가 욕을 먹은 적이 있다. 이상형을 말할 때도 자격이 필요하더라”면서 “어렸을 때부터 박주미 씨가 말씀하시는 걸 보면 기분이 좋아지고 볼 때마다 아름답다는 생각을 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케이윌 외에도 개그우면 김지선이 출연해 5000만 원의 상금에 도전하며 100인과 경쟁한다.

케이윌과 김지선이 도전한 ‘1 대 100’은 5일 밤 8시 55분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