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밤’ 이태임 “욕설논란, 여배우로서 삶 끝났다고 생각”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SBS '본격연예 한밤'

/사진=SBS ‘본격연예 한밤’

SBS 연예정보프로그램 ‘본격연예 한밤’이 배우 이태임과 서울숲공원으로 야외 나들이에 나선다.

오는 5일 방송될 ‘본격연예 한밤’에서는 이태임과의 인터뷰가 공개된다.

드라마 출연 이후 공백기를 무색하게 하는 리즈시절을 보내고 있는 이태임은 “너무 얼떨떨하고 꿈을 꾸는 것만 같다”고 말했다.

지난달 종영한 JTBC 금토드라마 ‘품위있는 그녀’에서 내연녀로 활약하며 육탄전까지 벌였던 이태임은 “실제로 출연진들과 너무 친했다”며 “김희선이 걱정돼서 그러니 살 좀 찌우라”며 조언을 했다고 밝혔다.

일명 ‘1일 3숟가락’ 다이어트로 화제를 모았던 이태임은 무리한 체중 감량 때문에 “나중엔 귀가 안 들리고 손이 떨렸다”며 “내 인생에 두 번 다시 무리한 다이어트는 없다”고 결심했다고 전했다.

욕설 논란으로 찾아온 갑작스런 공백기에 대해서도 입을 열었다. 그는 “여배우로서의 삶은 끝났다고 생각했다. 다시 TV 앞에 설 용기가 없었다”며 솔직한 심정을 밝혔다.

눈물과 웃음이 함께한 이태임과의 솔직 인터뷰는 오는 5일 오후 8시55분 ‘본격연예 한밤’에서 공개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