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기광 “네 번째 ‘데뷔 앨범’ 발매, 항상 떨림의 연속”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이기광 / 사진제공=어라운드어스

이기광 / 사진제공=어라운드어스

가수 이기광이 “새로운 이름으로 앨범을 낼 때마다 언제나 떨렸다”고 고백했다.

이기광은 4일 서울 성동구 성수동 모 카페에서 새 앨범 ‘원(ONE)’ 음악 감상회를 열었다. 이날 이기광은 “매 데뷔가 항상 떨림의 연속이었다”고 말했다.

이기광은 2009년 AJ로 데뷔하고 같은해 그룹 비스트의 멤버로 다시 한 번 데뷔했다. 또 올해 그룹 하이라이트로 1집 앨범을 발매했으며 솔로 가수 이기광으로 네 번째 데뷔를 앞뒀다.

이기광은 “이번에는 하이라이트 멤버가 없어 혼자 큰 무대를 채워야 한다는 두려움과 걱정이 있다”며 “이번 활동 또한 잘 부딪혀보고, 또 잘 지나갈 것이라고 생각한다.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이기광의 미니 1집은 4일 정오 발매된다. 미니 1집 발매와 함께 타이틀곡 ‘왓 유 라이크(What You Like)’의 음원과 뮤직비디오도 함께 공개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