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이 잠든 사이에’ 이종석X배수지, 첫 촬영부터 케미 폭발 ‘훈훈’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SBS '당신이 잠든 사이에'/사진제공=iHQ

SBS ‘당신이 잠든 사이에’/사진제공=iHQ

SBS 새 수목 드라마 ‘당신이 잠든 사이에’의 이종석-배수지의 로맨틱한 첫 커플컷이 공개됐다.

‘당신이 잠든 사이에’(극본 박혜련 연출 오충환)는 누군가에 닥칠 불행한 사건 사고를 꿈으로 미리 볼 수 있는 여자와 그 꿈이 현실이 되는 것을 막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검사의 이야기. 이종석은 한강지검 형사3부 검사 정재찬으로 출연하며 배수지는 꿈으로 앞날을 미리 보는 남홍주 역을 맡았다. .

공개된 스틸컷 속 이종석-배수지는 버스 안 의자에 나란히 앉아 있다.자신의 어깨에 머리를 기댄 이종석을 따뜻하게 바라보는 배수지의 모습은 로맨틱한 분위기를 자아낸다.

이종석-배수지의 첫 촬영은 지난 3월 2일 서울 모처에서 진행됐다. 두 사람은 촬영 전 오충환 감독과 촬영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며 의견을 교환하는 등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첫 촬영을 시작했다. 특히 이종석-배수지는 첫 촬영에서부터 보기만해도 사랑스러운 투샷으로 훈훈함을 선사했다.

‘당신이 잠든 사이에’ 제작진은 “이종석-배수지 씨의 투샷 만으로도 스태프 사이에서 뜨거운 반응이 쏟아졌다. 선남선녀의 완벽한 투샷, 버스 안에서 진행된 두 사람의 첫 촬영은 보기만해도 훈훈해지는 케미를 탄생시켰다”라며 “좋은 드라마로 시청자들을 찾아 뵙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 관심으로 지켜봐 주시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당신이 잠든 사이에’는 ‘다시 만난 세계’ 후속으로 9월 중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