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화 신혜성 “새신랑 에릭, 감자탕·갈비찜 만들어줘”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MBC '섹션TV 연예통신' 캡처

/사진=MBC ‘섹션TV 연예통신’ 캡처

그룹 신화 신혜성이 최근 결혼한 멤버 에릭이 직접 요리를 만들어줬다고 알렸다.

3일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통신’에서는 신혜성과 그의 신곡 뮤직비디오에 출연한 배우 윤시윤의 인터뷰가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신혜성은 배우 나혜미와 결혼해 새 신랑이 된 에릭과 이웃 사촌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에릭이 집에서 요리를 했나보더라. 공연 연습을 마치고 집에 갔더니 에릭이 문앞에 음식을 놔두고 갔다. 감자탕부터 등 갈비찜, 후식으로 복숭아까지 줬다”고 떠올렸다. 이를 들은 윤시윤은 “동정 아니냐”고 물어 웃음을 자아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