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밥상 차리는 남자’ 최수영, 한가림 폭언에 맞불 “너도 속았어!”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MBC '밥상 차리는 남자' 캡처

/사진=MBC ‘밥상 차리는 남자’ 캡처

MBC ‘밥상 차리는 남자’ 속 최수영이 한가림의 폭언에 폭발했다.

3일 방송된 ‘밥상 차리는 남자’에서 이루리(최수영)는 이벤트 회사 인턴이 돼, 전 남자친구 명태(이시언)의 프로포즈를 돕게 됐다. 그러나 명태의 여자친구 애리(한가림)는 이루리의 존재에 불만을 품었다.

결국 애리는 이벤트 회사에서 준비한 드레스를 찢고 이루리에게 누명을 씌웠다.

이루리는 억울했지만 참고 사과했다. 그러나 애리가 “무릎 꿇고 머리 조아리라”고 조롱하자, 참지 못하고 폭발했다. 이루리는 “너도 나와 다를 것 없다. 명태는 너와의 결혼을 투자라고 했다”고 폭로했고, 이에 발끈한 명태까지 세 사람은 난투극을 벌였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