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시라 “김태욱과 결혼 7년, 부딪히는 부분 생겨”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결혼 18년 차 배우 채시라가 SBS ‘미운 우리 새끼’에 출연해 사랑의 유효기간에 대해 말했다.

채시라는 3일 방송된 ‘미운 우리 새끼’에 스페셜 MC로 출격했다. 그는 결혼 18년 차 아내로서, 또 엄마로서 어머니들과 공감대를 형성했다.

특히 채시라와 김태욱은 결혼 18년 차임에도 여전히 애칭을 부르는 등 금슬 좋기로 소문난 연예인 부부다.

‘사랑의 유효기간’에 대한 이야기가 나오자 채시라는 “결혼 초와 달리 7년이 넘어가자 부딪히는 부분이 생겼다”고 속내를 털어놨다. 인생 선배인 ‘미운 우리 새끼’ 어머니들은 격하게 공감하며 “우리 같은 경우는 7개월”이라고 유효기간을 대폭 단축시켜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