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금빛’ 신혜선, 이태환과 재회 “많이 컸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KBS2 '황금빛 내 인생' 캡처

/사진=KBS2 ‘황금빛 내 인생’ 캡처

KBS2 ‘황금빛 내 인생’ 속 신혜선과 이태환과 재회했다.

3일 방송에서 서지안(신혜선)과 선우혁(이태환)은 점심 식사를 함께했다. 오랜만에 선우혁을 만난 서지안은 반가워하며 “많이 컸다”고 농담을 건넸다. 선우혁 역시 “너 좀 얌전해졌다. 선머슴 같았는데”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어 두 사람은 서로 어떻게 살아왔는지 이야기를 주고받았다. 특히 대학 시절 시작한 쇼핑몰 사업이 성공해 어엿한 사업체의 대표가 됐다는 선우혁에 서지안은 “대단하다”며 감탄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