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꽃새우, 정체는 만능 솔로 청하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MBC '복면가왕' 캡처

/사진=MBC ‘복면가왕’ 캡처

MBC ‘복면가왕’ 꽃새우는 프로젝트 그룹 아이오아이 출신의 솔로 가수 청하였다.

3일 방송된 ‘복면가왕’에서는 8인의 복면가수들이 1라운드 대결을 펼쳤다.

이날 복어아가씨와 꽃새우가 두 번째 대결 주자로 나선 가운데, 복어아가씨가 우승했다.

아쉽게 패배한 꽃새우는 솔로 무대로 이효리의 ‘텐미닛’을 선보여 아쉬움을 달랬다.

그는 노래 도중 복면을 벗었고,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꽃새우의 정체는 다름 아닌 청하였던 것.

청하는 여유로운 무대 매너와 완벽한 라이브로 관객들과 패널들을 사로잡았다. 또 화려한 안무로 댄스 브레이크까지 소화해 박수 받았다.

청하는 “Mnet ‘프로듀스101’ 출연 당시에는 춤 실력으로 어필했다. 아이오아이 활동 때도 유연정, 김세정이 메인보컬이라 노래를 들려드릴 기회가 적었다”며 ‘복면가왕’에 출연하게 된 배경을 밝혔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