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물여섯 현아의 色…’DART’+’BEBE’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사진=SBS '인기가요' 캡처

/사진=SBS ‘인기가요’ 캡처

스물여섯 살 현아의 색깔은 무엇일까?

현아가 3일 방송된 SBS ‘인기가요’에서 컴백 무대를 꾸몄다.

그는 새 앨범 수록곡 ‘다트(DART)’와 타이틀곡 ‘베베(BEBE)’를 연달아 선보였다.

올해 스물여섯 살이 된 현아는 신곡들을 통해 이전과 달라진 색깔을 나타냈다. 한결 힘을 빼고 자연스럽게 돌아왔다.

‘다트’에서는 현아의 감수성이 돋보였고, ‘베베’는 현아의 사랑스러운 매력이 가득 담겼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