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동하X폴킴, ‘사람이’ 커버 공개…가을 감성 공략 예고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정동하, 폴킴 '사람이' / 사진제공=에버모어뮤직

정동하, 폴킴 ‘사람이’ / 사진제공=에버모어뮤직

가수 정동하와 폴킴이 듀엣곡 제목을 ‘사람이’로 확정짓고 커버 이미지를 공개했다.

정동하의 소속사 에버모어뮤직은 1일 오전 공식 SNS에 정동하와 폴킴의 듀엣곡 ‘사람이’의 커버 이미지를 게재하며 오는 8일 컴백을 알렸다.

공개된 이미지는 마치 한 폭의 수묵화와 같은 느낌을 보여주는 일러스트로 꾸며졌다. 여기에 곡명 ‘사람이’와 정동하, 폴킴의 이름을 담은 낙관을 올려 두 남자의 담담한 목소리로 노래한 멜로디의 느낌을 그대로 담아냈다.

‘사람이’는 9월 발매 예정인 정동하 앨범에 앞서 선보이는 곡이다. 폴킴이 듀엣으로 참여해 정동하의 독보적인 보이스에 다채로운 감성을 더했다. 폴킴은 가창뿐 아니라 작사를 비롯해 프로듀서 Donnie J와 의기투합해 작곡에도 참여했다.

‘사람이’는 정동하가 솔로로 데뷔한 이래 처음으로 정식 발매하는 듀엣곡이다. 밴드 활동 및 솔로 가수로서 가창력을 입증한 그가 다른 뮤지션과의 협업에서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기대를 모은다.

정동하는 수원, 인천, 청주, 광주, 울산, 안양에서의 2017 전국투어 콘서트 ‘THE ARTIST:소리’를 성황리에 마무리했으며 춘천, 대구, 전주, 김해, 서울에서의 콘서트를 확정 지었다. 현재 9월 발매할 신보 작업으로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