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니하니’ 새MC 김유안 “하니 발탁, 믿기지 않아”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김유안 /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배우 김유안 /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배우 김유안이 EBS ‘생방송 톡!톡! 보니하니'(이하 보니하니)의 새 MC로 발탁됐다.

2001년생인 김유안은 올해 JYP엔터테인먼트와 정식 계약을 맺은 신예 연기자로, 이국적인 외모가 인상적이다.

어린이들에게 전폭적인 사랑을 받고있는 ‘보니하니’를 통해 처음으로 얼굴을 알리게 됐다.

‘보니하니’ 제작진은 “크고 예쁜 눈과 특유의 영민함 때문에 하니로 발탁했다”고 설명했다.

김유안은 소속사를 통해 “아직도 하니가 된 게 믿기지 않는다. 꾸준히 노력해 성장해가는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김유안은 1일 오후 6시 방송을 통해 처음으로 시청자들과 만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