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밥상 차리는 남자’ 최수영·온주완·김갑수, 유쾌한 고사 현장 공개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드라마 '밥상 차리는 남자' 고사 현장 / 사진제공=MBC

드라마 ‘밥상 차리는 남자’ 고사 현장 / 사진제공=MBC

 

배우 최수영, 온주완, 김갑수가 주연을 맡은 MBC 새 주말드라마밥상 차리는 남자’ (극본 박현주, 연출 주성우) (이하밥차남’)의 고사 현장이 공개됐다.

밥차남은 아내의 갑작스런 졸혼 선언으로 가정 붕괴 위기에 처한 중년 남성의 가족 되찾기 프로젝트를 그린 드라마다.

이들은 오는 2일 첫 방송을 앞두고 지난 8 31일 드라마의 성공과 무사고를 기원하는 고사를 지냈다.

연출을 맡은 주성우 PD여기 모인 여러분들과 긴 시간 동안 함께 하게 돼서 다시 한번 감사드린다. 무엇보다 장기간 촬영하며 누구 하나 다치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기원했다.

드라마의 주인공으로 졸혼 당하는 남자 이신모 역을 맡은 김갑수는이제 한 식구가 된 것이나 마찬가지다. 서로 챙기고 도와주면서 재밌게 만들어보자고 덕담을 건넸다. 다른 배우들도 덕담을 나누며 촬영에 앞서 각오를 다졌다.

MBC 새 주말드라마밥상 차리는 남자는 오는 2일 저녁 8 35분 첫회를 방송한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