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니는 살아있다!’, 대반전 예고..김수미가 살아있다?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언니는 살아있다!' 41,42회 예고편 / 사진제공=SBS

‘언니는 살아있다!’ 41,42회 예고편 / 사진제공=SBS

 

SBS 주말드라마 ‘언니는 살아있다!'(극본 김순옥, 연출 최영훈) 측이 극중 김수미의 생존을 암시하며 반전을 예고했다.

1일 ‘언니는 살아있다!’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41회, 42회 예고편을 올렸다. 금회장(김명수)이 구세준(조윤우)에게 사군자(김수미)가 살아있음을 알리는 내용이 담겨있다.

사군자는 지난 23회에서 이계화(양정아)때문에 계단에서 굴러 떨어져 사망했다. 하지만 금회장이 사군자의 손자 세준을 불러 “할머니가 살아있다면 어쩔건가요?”라는 말로 사군자가 죽은 것이 아님을 암시하며 충격을 줬다.

뿐만 아니라 금회장과 세준의 만남에서 세준이 오열하는 모습도 공개돼 전후 상황에 대한 궁금증을 유발했다.

과연 금회장이 알고 있는 사군자 죽음에 대한 비밀은 무엇일지, 어째서 세준에게만 비밀을 알려주는지 시청자들의 궁금증이 높아지고 있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