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강 배달꾼’ 남지현, 현실감 넘치는 연기로 호평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최강 배달꾼' 남지현 / 사진=방송 캡처

‘최강 배달꾼’ 남지현 / 사진=방송 캡처

배우 남지현이 KBS2 금토드라마 ‘최강 배달꾼’에서 현실감 넘치는 연기로 호평을 얻고 있다.

남지현은 ‘최강 배달꾼’에서 주인공 단아(채수빈)의 친구 연지 역을 맡아 열연 중이다. 미모의 요가강사지만 털털한 매력을 과시한다. 친구 단아와는 단짝 케미를 뽐내고 있따.

남지현은 상황에 맞는 자연스러운 연기를 선보이며 존재감을 과시하고 있다. 걸그룹 포미닛 출신인 그가 배우로서 합격점을 받았다는 반응이다.

지난 방송에서 단아에게 뭔가 숨기는 모습을 보였던 연지의 이야기가 본격적으로 펼쳐질 예정이라 기대를 모은다. 1일 오후 11시 9회가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