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티피플’ 박진영X박해미, ‘스윙 베이비’로 스페셜 커플 댄스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파티피플'에 출연한 박해미 / 사진제공=SBS

‘파티피플’에 출연한 박해미 / 사진제공=SBS

박진영과 박해미가 SBS ‘파티피플’에서 특별한 무대를 꾸민다.

오는 3일 방송되는 ‘파티피플’에서는 ‘뮤지컬의 밤’을 맞이해 뮤지컬 1세대 배우 박해미가 출연해 박진영과 색다른 만남을 갖는다.

박진영은 그동안 ‘파티피플’을 찾은 후배가수들에게 진심어린 조언을 건넸다. 처음으로 본인보다 선배 게스트이자 뮤지컬계의 센 언니 박해미를 만나 그동안 보여주지 못했던 새로운 면모를 선보였다.

좌중을 압도하는 화끈한 등장무대를 마친 후 땀을 닦지도 않은 채 박진영과 인사를 나눈 박해미는 “땀도 닦지 않고 오신 게스트는 처음”이라는 박진영에게 “땀 흘리니까 섹시해요?”라고 되물어 그를 당황하게 만들었다. 또 제작진에 따르면 특유의 카리스마로 분위기를 압도한 박해미로 인해 지금까지 보지 못한 박진영의 새로운 모습을 볼 수 있었다는 후문이다.

두 사람의 댄스 무대도 성사됐다. 평소 가장 좋아하는 박진영의 노래로 ‘스윙 베이비(SWING BABY)’를 꼽은 박해미는 박진영과 함께 커플댄스를 제안했다. 박진영과 커플 댄스를 추게 된 박해미는 태연하게 박진영의 어깨를 훑으며 완벽한 호흡을 선보여 또 다른 볼거리를 선사했다.

이날 ‘파티피플’에서는 두 사람은 성격부터 행동반경까지 놀라울 정도로 일치하는 ‘평행이론’도 공개된다.. 공통점이라곤 없을 것 같았던 박진영과 박해미는 무대를 사랑하고 갈망하며, 무대 위에서라면 몇 곡을 공연해도 지치지 않는 강철 체력을 지녔다. 또 현재 같은 동네에 사는 이웃사촌이기도 한 사실이 밝혀져 흥미를 더했다.

박진영과 박해미, 두 사람의 예상치 못한 케미가 폭발한 SBS ‘파티피플‘은 오는 9월 3일 오전 0시 15분 방송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