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물 같은 음반 될 것” 아이유, 리메이크 음반 ‘꽃갈피 둘’ 9월 발매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리메이크 음반 '꽃갈피 둘'로 9월 컴백을 확정한 가수 아이유

리메이크 음반 ‘꽃갈피 둘’로 9월 컴백을 확정한 가수 아이유

가수 아이유가 이달 두 번째 리메이크 음반을 발매한다.

아이유의 소속사는 “아이유가 이달 중순 리메이크 앨범 ‘꽃갈피 둘’을 발표한다”고 밝혔다. 이어 음반과 함께 여러 활동에 대한 논의가 이어지고 있다고 덧붙였다.

아이유의 리메이크 음반은 2014년 ‘꽃갈피’ 이후 3년 만에 발표되는 음반이다. 아날로그 세대의 명곡들을 아이유만의 감성으로 표현해낸 ‘꽃갈피’는 발표 당시 화려한 성적을 거뒀을 뿐만 아니라 대중과 평단의 호평까지 받으며 아이유의 음악성을 입증했다. ‘꽃갈피’의 흥행을 이을 이번 앨범에 대한 기대 역시 커지고 있다.

아이유의 컴백은 지난 4월 발표한 정규 4집 ‘팔레트(Palette)’ 이후 5개월 만이다. 바쁜 스케줄 속에서도 아이유는 꾸준히 음반 작업에 공을 들였다. 현재 앨범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아이유는 조만간 앨범에 대한 자세한 정보를 공개하고 팬들에게 인사를 전할 예정이다.

소속사 측은 이번 아이유의 컴백에 대해 “데뷔 기념일이 있는 9월에 선보이는 신보이기에 ‘꽃갈피 둘’은 아이유가 팬들에게 선사하는 ‘선물 같은 음반’이 될 것”이라 밝혀 더욱 기대감을 높였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