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친구, 첫 번째 리패키지 앨범 ‘레인보우’ 예약 판매 시작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걸그룹 여자친구의 리패키지 앨범 '레인보우' / 사진제공=쏘스뮤직

걸그룹 여자친구의 리패키지 앨범 ‘레인보우’ / 사진제공=쏘스뮤직

걸그룹 여자친구가 데뷔 후 첫 리패키지 앨범인레인보우(RAINBOW)’의 예약 판매를 시작했다.

소속사 쏘스뮤직은 1일 “오는 13일 미니 5집 리패키지 앨범 발매에 앞서 예약판매를 진행한다고 밝혔다이번 리패키지 앨범은 기존 다섯 번째 미니 앨범 ‘‘패럴렐(PARALLEL)’에 신곡 ‘여름비 ‘레인보우’ 2곡을 더한 총 10곡이 수록됐다또 총 100페이지로 구성된 포토북을 포함해 18종 포토카드 중 랜덤 2, 7종 포스터 중 랜덤 1종이 들어있다.

리패키지 앨범 타이틀곡여름비는 변덕스럽지만 아름다웠던 사랑을 여름비에 빗대어 표현한 곡으로 여자친구 특유의 감수성을 극대화했다.

여자친구는 오는 13일 오후 6여름비를 공개하고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