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주년’ 유리상자, 1일(오늘) 기념 앨범 ‘스무살’ 발매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유리상자 /사진제공=제이제이홀릭미디어

유리상자 /사진제공=제이제이홀릭미디어

그룹 유리상자가 20주년 기념앨범 ‘스무살’을 공개한다.

20년 동안 꾸준한 음악활동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유리상자는 ‘순애보’‘신부에게’‘사랑해도 될까요’ 등 수많은 히트곡을 발표하며 현재까지도 국내 최고의 듀오로 인정받고 있다.

유리상자가 1일 오후 6시 발매하는 20주년 기념 앨범에는 지난달 11일 공개됐던 ‘신부에게’를 포함해 유리상자의 대표곡을 리메이크한 5트랙과 신곡 5트랙이 수록돼 있다.

이번 앨범의 타이틀곡인 ‘선물’은 이세준이 직접 작사하고, 박승화가 작곡한 미디엄 템포의 발라드 곡으로, 사랑하는 사람을 만나 행복한 마음을 담은 서정적인 가사와 유리상자 특유의 달달한 보이스가 귓가를 사로잡는다.

타이틀곡 외에도 유리상자의 데뷔곡인 ‘순애보’와 지금의 유리상자를 만들어준 대표곡 ‘사랑해도 될까요’ ‘신부에게’ ‘처음 주신 사랑’ ‘좋은날’을 원곡과는 다른 현대적인 사운드로 새로이 재탄생시켜 수록했다.

또 이세준이 작사하고, 박승화가 작곡한 유리상자 특유의 담담한 사랑이야기를 담은 ‘만약에 그대’와  애절한 보이스가 귀를 사로잡는 발라드곡 ‘부탁’,  이세준이 작사, 작곡한 모두가 웃으며 아프지 않고 행복하게 살아가기를 바라는 마음을 담은 ‘그럼 좋겠다’, 박승화가 작사, 작곡한 곡으로 밴드 사운드가 매력적인 ‘그대와 함께라면’ 등 풍성한 신곡도 담고 있다.

유리상자의 20주년 기념 앨범은 1일 온라인과 오프라인에서 동시에 만나볼 수 있으며, 20년 전 첫 공연을 가졌던 대학로 학전 블루에서 1일부터 3일까지 총 3회의 공연을 가질 예정이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