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 소유 “씨스타 해체, 혼자라 외롭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KBS2 '해피투게더3' 방송화면 캡처

사진=KBS2 ‘해피투게더3’ 방송화면 캡처

걸그룹 씨스타 출신 가수 소유가 팀 해체 이후 “혼자라서 외롭다”고 밝혔다.

소유는 31일 오후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3’의 노래방 특집에 출연했다.

지석진은 “씨스타 해체 소식을 듣고 굉장히 안타까웠다”며 근황을 물었다. 소유는 “항상 멤버들과 같이 있다가 혼자 있으니까 외롭다”고 답했다.

소유는 이어 “멤버들과는 여전히 단체 채팅방을 통해 대화를 나눈다. 자주 연락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