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앱’ 서태지, 방탄소년단과 콘서트 연습..”서태지와아이들 느낌 난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방탄소년단, 서태지 / 사진=네이버 V라이브 방송화면 캡처

방탄소년단, 서태지 / 사진=네이버 V라이브 방송화면 캡처

가수 서태지가 그룹 방탄소년단을 보며 “서태지와 아이들 느낌이 나서 기분좋다”고 밝혔다.

방탄소년단은 31일 오후 방송된 네이버 V라이브를 통해 서태지의 데뷔 25주년 콘섭트 연습 현장을 공개했다. 대선배 서태지와 호흡을 맞췄다.

서태지를 “아버지”라고 부르며 등장한 방탄소년단은 대선배와의 연습에 긴장하면서도 시종 즐거운 분위기에서 연습을 이어갔다.

방탄소년단은 “벅찰 것 같다. 빨리 공연을 하고 싶다”며 “서태지 선배님이 편한 마음으로 하라셔서 재미있게 연습하고 있다”고 말했다.

연습을 마친 서태지는 “성공적인 공연이 될 것”이라며 “정말 고생 많았다. 방탄소년단 최고”라고 칭찬했다. 이어 “같이 연습하면서 서태지와 아이들 때 느낌이 많이 났다. 기분 좋다”고 웃었다.

방탄소년단은 오는 9월 2일 서울 잠실 올림픽주경기장에서 열리는 서태지 데뷔 25주년 기념 공연 ‘롯데카드 무브ː사운드트랙 vol.2 서태지 25’에 출연한다. 후배 가수 중 유일하게 서태지와 합동 무대를 펼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