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잎선, “가족 버리고 가는 남자 매력 없음”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방송인 박잎선 / 사진=텐아시아DB

방송인 박잎선 / 사진=텐아시아DB

방송인 박잎선(박연수)이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가족 버리는 남자 매력 없음”이라는 글을 올리며 속상한 마음을 내비쳤다.

박잎선은 지난 3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들 송지욱의 사진을 공개하며 장문의 멘트를 함께 게재했다.

박잎선은 축구선수 송종국의 전 부인이다. 송종국은 자신의 아들, 딸과 함께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한 경험이 있다.

박잎선은 ‘#짜증나고질리면’ ‘#물건바꾸듯이’ ‘#쉽게버리고바꿈’ ‘#가족버리는남자’ 등의 말을 해시태그와 함께 인스타그램에 올리며 “가슴이 왜 이렇게 시린거죠”라고 속내를 보였다.

/ 사진제공=박잎선 인스타그램

/ 사진제공=박잎선 인스타그램

같은 날 박잎선은 아들의 바둑 대회 수상 소식에 ‘#아빠에무관심속에서’라는 해시태그를 남기기도 했다.

박잎선은 2015년 송종국과 협의 이혼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