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진, ‘사랑의 온도’ 출연 “새로운 도전 설렌다”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류진

배우 류진 / 사진=텐아시아DB

배우 류진이 SBS 새 월화드라마 ‘사랑의 온도’에 출연한다.

‘사랑의 온도’는 상대에게서 사랑을 인지하는 타이밍이 달랐던 여자 현수(서현진)와 남자 정선(양세종)이 만남과 헤어짐, 재회를 하며 사랑의 최적 온도를 찾아가는 로맨스 드라마다.

류진은 극 중 드라마 CP 유홍진 역을 맡았다. 홍진은 현수가 보조작가 시절일 때 만난 기획력 있는 CP다. 작품을 편성할 때 대본 하나만 보는 뚝심 있는 인물이다.

류진은 “내가 연기할 유홍진은 지금까지 보여준 이미지와 다른 캐릭터다. 새로운 도전이라 기대되고 설렌다”고 말했다.

‘사랑의 온도’는 오는 9월 18일 오후 10시 처음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