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하, 키썸 이어 EBS 라디오 ‘경청’ DJ 발탁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청하 / 사진제공=MNH엔터테인먼트

청하 / 사진제공=MNH엔터테인먼트

걸그룹 아이오아이 출신 가수 청하가 라디오 DJ에 도전한다.

31일 청하 소속사 MNH엔터테인먼트는 “청하가 EBS 라디오 프로그램 ‘경청’의 새 DJ로 전격 발탁됐다”고 밝혔다. ‘경청’은 청소년들의 고민을 들어주는 프로그램으로 그동안 래퍼 키썸이 DJ를 맡았다.

청하는 지난해 Mnet ‘프로듀스 101’ 시즌1을 통해 걸그룹 아이오아이로 활동하며 얼굴을 알렸다. 지난 6월부터 솔로로 데뷔해 활발히 활동 중인 청하는 뛰어난 춤 실력과 가창력으로 성공적인 홀로서기를 이어가고 있다.

청하는 “라디오 DJ라는 꿈을 이루게 돼 설렌다”며 “힘든 연습생 시절로 고민과 방황을 해 본 만큼 청소년들의 이야기를 진심으로 들어주고 공감할 준비가 돼 있다. 친구 같은 따뜻한 DJ가 되겠다”고 밝혔다.

‘경청’의 강동걸 PD는 “청소년들의 고민을 나누는 프로그램인 만큼 생방송을 통해 청소년들과 실시간으로 소통 할 것”이라며 “청소년 뿐만 아니라 자녀문제로 고민하는 부모님들과 이제 막 청소년기를 지난 청년들까지 위로받을 수 있는 프로그램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또 “무대 위에서 볼 수 없었던 진지하면서도 소탈한 청하의 매력도 볼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경청’은 매주 일요일 저녁 9시부터 2시간 동안 방송된다. EBS 지상파 라디오(서울·경기 104.5MHz)를 통해 전국에서 청취 가능하다. EBS 인터넷 라디오와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 ‘반디’로 청취할 수 있다. 청하가 이끄는 ‘경청’은 9월 3일 일요일 오후  9시에 첫 생방송 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