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 만난 세계’ 여진구, 박영규 정체 알았다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사진=SBS ‘다시 만난 세계’ 방송화면 캡처

사진=SBS ‘다시 만난 세계’ 방송화면 캡처

SBS 수목드라마 ‘다시 만난 세계’의 여진구가 안재현의 아버지가 박영규라는 사실을 알았다.

30일 방송된 ‘다시 만난 세계’에서 청호 백화점 직원들은 트럭 영업을 준비하던 성해성(여진구), 차민준(안재현)에게 “개점 15주년 기념 행사로 길거리 음식 대전을 연다”고 참여를 제안했다.

차민준은 “우리는 관심 없다”고 차갑게 거절했다. 이후 해성은 백화점 직원들을 보낸 뒤 “청호 백화점 행사에 참가해보자”고 민준을 설득했다.

그러나 민준은 “안 한다. 우리 레스토랑의 투자금을 빼서 망하게 한 사람이 거기에 있다”고 설명했다. “그게 누구냐”는 물음에 민준은 “차권표 회장. 그 사람이 내 아버지”라고 고백했고, 해성은 충격받았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