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이나는 클라스’ 한명기 교수, 윤봉길 의사 기념관 통해 역사 의식 강조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사진=JTBC ‘차이나는 클라스’ 방송화면 캡처

사진=JTBC ‘차이나는 클라스’ 방송화면 캡처

명지대학교 사학과 한명기 교수가 JTBC 교양프로그램 ‘차이나는 클라스-질문있습니다’에서 윤봉길 의사 기념관을 설명하며 “역사 의식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30일 오후 방송된 ‘차이나는 클라스-질문있습니다’는 ‘역사를 잊은 민족에게 미래는 없다’라는 주제로 꾸며졌다. 한명기 교수의 강의가 시청자들을 뭉클하게 했다.

한 교수는 2013년 전기세를 3개월 간 미납하는 등 부실한 운영으로 존폐의 위기에 내몰린 매헌 윤봉길 의사 기념관 운영 실태에 대해 언급했다. 그는 “‘역사를 잊은 민족에게 미래는 없다’라는 문장은 타자에게 말할 것이 아니라 우리 스스로가 철저하게 되새겨야할 슬로건”이라고 강조했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