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아’ 뉴이스트W “소속사 대우 달라졌다..우리 떴어요!”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MBC에브리원 '주간 아이돌'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에브리원 ‘주간 아이돌’ 방송화면 캡처

그룹 뉴이스트의 유닛그룹 뉴이스트W가 30일 오후 방송된 MBC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주간아이돌’에 출연했다.

뉴이스트는 최근 종영한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에 출연하며 인기를 끌었다. 프로젝트 그룹 워너원으로 1년간 활동하는 황민현을 제외한 멤버 4인은 뉴이스트W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아론, 백호, 렌, JR 등은 “소속사 대우가 달라졌다”고 웃었다. “소속사 대표에게 ‘형’이라고 불러도 된다”고 부추기는 MC 정형돈의 말에 백호는 “형 우리 떴어요”라며 쑥스러워했다.

이날 ‘주간아이돌’에는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 특집으로 꾸며져 뉴이스트W 외에도 프리스틴, 레이나, 한동근 등이 출연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