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미널 마인드’ 이준기, 살인 용의자 정태우와 격렬한 몸싸움…긴장감 고조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오늘(30일) 오후 10시 50분 방송되는 tvN '크리미널 마인드'에서 대치를 벌이는 이준기와 정태우

 tvN ‘크리미널 마인드’에서 싸우는  이준기(왼쪽)와 정태우. /사진제공=tvN

tvN 수목드라마 ‘크리미널 마인드'(극본 홍승현, 연출 양윤호)의 이준기가 정태우와 처절한 사투를 벌인다.

지난주 방송된 ‘크리미널 마인드’에서는 신념에 사로잡힌 이들이 자신들의 기준에 맞춰 범행 대상을 물색, 무차별적으로 살인하기 시작했다. 이에 이준기는 사건 현장을 찾아 살인 용의자의 폭을 좁혀나가고 있었다.

오늘(30일) 방송되는 ‘크리미널 마인드’ 11회에서 이준기는 유력한 살인 용의자 정태우에게 납치된 동료를 구해내기 위해 분투한다.

11화를 예고하는 사진 속 이준기는 정태우와 격렬히 맞서고 있다. 날카로운 칼날이 이준기의 목덜미를 향해 있어 불안감을 조성한다. 이미 상처를 입은 듯 팔 부근에는 핏자국이 묻어 있어 더욱 긴장감을 높인다. 범인을 제압하는 데 능한 그가 어떻게 이번 사태를 해결할지 호기심을 모으고 있다.

뿐만 아니라 동료를 위해 아낌없이 희생하고 몸을 내던지는 이준기의 모습에서 두터운 동료애는 물론 인간적인 매력을 엿볼 수 있을 것이라고 제작진은 귀띔했다.

이준기와 정태우가 치열하게 대치하는 ‘크리미널 마인드’는 오늘(30일) 오후 10시 50분 방송된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