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김응수, 김구라와 통했다! “녹화 때도 지갑과 휴대폰 필수!”

[텐아시아=김해인 인턴기자]
오늘(30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배우 김응수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배우 김응수. /사진 제공=MBC

MBC ‘라디오스타'(이하 ‘라스’)에 출연한 배우 김응수가 김구라와의 공통점을 발견해 눈길을 끈다.

김응수는 오늘(30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되는 ‘라스’의 ‘염전에서 욜로를 외치다’ 특집에 함께한다.  김응수는 MC들 중 가장 잘 맞는 사람으로 김구라를 꼽았다. 두 사람은 녹화 중에도 항상 지갑과 휴대전화를 몸에 지니고 있는 공통점까지 발견돼 시선을 모았다.

특히 사극에 많이 출연하는 김응수는 사극을 선택할 때에는 주머니의 유무를 확인한다고 했다.

그는 “주머니 없는 방송사와는 안 해요. 굉장히 결정 요소가 돼요”라며 작품 선택 기준으로 주머니를 강조해 웃음을 안겼다는 후문이다.

김해인 인턴기자 kimhi@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