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청’ 임재욱 “아버지가 세상에서 가장 멋있다”

[텐아시아=장동곤 인턴기자]
사진=SBS ‘불타는 청춘’ 방송화면 캡처

사진=SBS ‘불타는 청춘’ 방송화면 캡처

가수 임재욱이 SBS 예능 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서 아버지에 대한 애틋함을 고백했다.

임재욱은 29일 방송된 ‘불타는 청춘’에서 “요즘 노래 중 좋아하는 곡이 있냐”는 김광규의 질문에 “‘양화대교’이다. 가사가 와닿는다”고 답했다.

김광규는 과거 택시 운전을 했던 시절을 떠올리며 “나도 그 노래를 좋아한다”고 화답했다. 임재욱은 “우리 아버지도 개인택시를 했다”며 공감대를 형성했다.

이어 임재욱은 “운전면허를 따고 나서 아버지의 자동차로 운전을 배웠다. 나에게 운전을 가르쳐 주던 아버지가 이 세상에서 가장 멋있어 보였다”고 각별한 애정을 드러냈다.

장동곤 인턴기자 jd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