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마의 휴일’ 임창정 “영화에서 커튼콜 볼 수 있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영화 '로마의 휴일'에 출연하는 정상훈(왼쪽부터), 임창정, 공형진  / 사진=네이버 V앱 방송화면 캡처

영화 ‘로마의 휴일’에 출연하는 정상훈(왼쪽부터), 임창정, 공형진 / 사진=네이버 V앱 방송화면 캡처

배우 임창정이 29일 오후 방송된 네이버 V라이브에서 “영화 ‘로마의 휴일'(감독 이덕희)에서는 커튼콜을 볼 수 있다”고 소개했다.

임창정은 오는 30일 개봉을 앞둔 ‘로마의 휴일’에 출연했다. 극중 강인한 역을 맡았다.

그는 “이 작품의 특별한 점은 뮤지컬, 연극에만 있는 커튼콜을 볼 수 있다”고 기대를 높였다.

‘로마의 휴일’은 일확천금을 노리고 현금수송 차량을 탈취한 삼총사 인한, 기주, 두만의 이야기를 다룬다. 임창정 외에도 공형진 정상훈 강신일 등이 출연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