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진솔, ‘부암동 복수자들’ 출연… 라미란과 모녀 호흡

[텐아시아=최정민 인턴기자]
배우 윤진솔 / 사진제공=JS픽쳐스

배우 윤진솔 / 사진제공=JS픽쳐스

 

배우 윤진솔이 tvN 새 드라마 ‘부암동 복수자들’(극본 김이지, 연출 권석장)에 출연한다.

윤진솔은 극 중 홍도희(라미란)의 딸 희경을 맡았다.

윤진솔은 가수 쥬얼리의 박세미로 데뷔한 뒤 이름을 개명해 연기자로 전향했다. 그리고 ‘청춘시대’, ‘우주의 별이’ ‘터널’ 등을 통해 다양한 연기를 선보여왔다. ‘부암동 복수자들’에서는 친구같은 딸이자 든든한 누나로 밝고 씩씩한 모습을 선보일 전망이다.

‘부암동 복수자들’은 웹툰 ‘부암동 복수자 소셜클럽’을 원작으로 한다. 재벌가의 딸과 재래시장의 생선 장수 그리고 대학 교수의 부인까지 살면서 전혀 부딪힐 일이 없을 것 같은 사람들이 만나 복수를 펼치는 내용을 그렸다. ‘크리미널 마인드’ 후속으로 오는 10월 처음으로 방송된다.

최정민 인턴기자 mmm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