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뷔’ 굿데이 “윤하·정준영, 언제나 당당한 모습 보여주라며 응원”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굿데이 쇼케이스

걸그룹 굿데이(럭키,희진,비바,체리,채솔,지니,보민,지원,나윤,하은 왼쪽부터)가 29일 오후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첫 번째 미니앨범 ‘ALL DAY GOOD DAY’ 데뷔 쇼케이스를 열었다.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그룹 굿데이가 윤하·정준영·치타 등 소속사 C9엔터테인먼트의 선배 연예인들로부터 애정 어린 조언들을 들었다고 밝혔다.

굿데이는 29일 서울 강남구 일지아트홀에서 데뷔 앨범 ‘올 데이 굿 데이’ 발매 기념 데뷔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이날 굿데이 지원은 윤하와 뷰티 프로그램에 함께 출연했던 것을 말하며 “언제나 당당한 모습을 보여주라”는 윤하의 조언을 전했다. 또 희진은 “정준영 선배 팬미팅이 끝난 다음에 대기실을 찾아갔었다. 힘 많이 내라며 응원해줬다”고 했다. 럭키는 “소속사 선배들이 앞으로 할 것이 많으니 더 힘내고, 예쁜 모습을 좀 더 많이 보여주라고 했다. 특히 주니엘 선배는 데뷔 전에 했던 쇼케이스까지 찾아와 좋은 말을 많이 해줬다”고 말했다.

지니는 래퍼 치타와 소속사에서 마주친 일화를 털어놨다. 지니는 “우리가 매주 몸무게를 잰다. 차례를 기다리고 있었는데 치타 선배를 마주쳤다. 몸무게를 재기 위해 기다리는 중이라고 했더니 왜 몸무게를 아직까지 재느냐며 같이 분노해줬다”고 설명했다.

한편 굿데이의 데뷔 앨범 ‘올 데이 굿 데이’는 오는 30일 발매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