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데이 하은 “데뷔까지 7년…라붐·소나무·모모랜드와 친해”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굿데이 하은이 29일 서울 강남구 일지아트홀에서 열린 데뷔 앨범 발매기념 미디어 쇼케이스에서 데뷔 소감을 말하고 있다.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굿데이 하은이 29일 서울 강남구 일지아트홀에서 열린 데뷔 앨범 발매기념 미디어 쇼케이스에서 데뷔 소감을 말하고 있다.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굿데이 하은이 “데뷔까지 7년이나 기다렸다”고 밝혔다.

그룹 굿데이는 29일 서울 강남구 일지아트홀에서 데뷔 앨범 ‘올 데이 굿 데이’ 발매 기념 데뷔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하은은 “라붐 모든 멤버와 소나무 나현, 모모랜드 낸시·태하 선배와 친분이 있다”며 “먼저 데뷔를 하는 모습을 보며 많이 부러웠다”고 말했다. 이어 하은은 “친분이 있는 선배들과 방송국에서 만나면 굉장히 신기할 것 같다”고 덧붙였다.

또 하은은 “데뷔만을 바라보고 굉장히 오래 달려왔다. 7년이나 기다렸다”며 “데뷔가 끝이 아니라 새로운 시작이라고 생각한다”고 했다.

한편 굿데이는 오는 30일 데뷔 앨범을 발매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간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