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황인선 “자작곡 ‘All The Way’, ‘프듀1’ 출연 후 심경 담았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황인선 '레인보우' 재킷 / 사진제공=HI엔터테인먼트

황인선 ‘레인보우’ 재킷 / 사진제공=HI엔터테인먼트

가수 황인선이 새 싱글 ‘레인보우(RAINBOW)’를 통해 자작곡 ‘올 더 웨이(All The Way)’를 발표한다. 음원 공개에 앞서 29일 오후 서울 행당동 엔터식스 한양대점 메두사 아트홀에서 열린 쇼케이스에서 첫 선을 보였다.

‘올 더 웨이’는 감성적인 발라드 곡으로, 황인선이 기존에 보여준 모습과 전혀 다른 매력을 담았다. 황인선 특유의 감미로운 음색은 물론, 가창력이 돋보였다.

노래를 마친 뒤 황인선은 “자작곡을 처음으로 발표하는 것”이라며 설레어했다. 이어 “이 곡은 울면서 썼다”며 “제가 지난해 Mnet ‘프로듀스101’ 시즌1을 통해 늦은 나이에 꿈을 향해 도전하게 됐지 않나. 당시에는 검이 없었던 것 같다. 그런데 나는 여전히 이 길이 내게 맞는지 고민하고 있다”고 솔직히 털어 놓았다.

“앨범을 내는 게 어려운 일이거든요. 그래서 지금 이렇게 노래를 부르는 순간이 감사드리고, 좋아요. 그런 한편으로 잊힐까 두려운 마음도 있어요. ‘올 더 웨이’는 그런 복잡한 심경을 그렸어요. 그럼에도 ‘나를 믿고 끝까지 가자’는 포부도 담았습니다.”

자작곡으로 감성적인 면모를 뽐낸 황인선은 타이틀곡 ‘레인보우’를 통해서도 변신을 시도했다. ‘레인보우’는 신스팝과 트로피컬 사운드를 결합한 장르로, 청량한 느낌을 자아냈다. 이날 오후 6시 음원이 공개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