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현빈·김흥국, S.I.S 응원…”많은 사랑 부탁드립니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김흥국, 권현빈 / 사진제공=더블엑스엔터테인먼트

김흥국, 권현빈 / 사진제공=더블엑스엔터테인먼트

Mnet ‘프로듀스 101’ 시즌2 출신 권현빈과 가수 김흥국이 6인조 신인 걸그룹 S.I.S(에스아이에스)의 든든한 지원군으로 나섰다.

S.I.S(지해, 달, 민지, 앤, 세빈, 가을) 소속사 더블엑스엔터테인먼트는 지난 28일 오후 공식 SNS를 통해 권현빈과 김흥국의 S.I.S 데뷔 응원 메시지가 담긴 영상을 공개했다.

S.I.S의 데뷔곡 ‘느낌이 와’ 뮤직비디오에 남자주인공으로 출연한 인연이 있는 권현빈은 이날 공개된 영상을 통해 “멤버들 모두 예쁘고 노래도 좋고 실력도 좋다. 무엇보다 뮤직비디오 촬영장 분위기가 정말 좋았다”며 S.I.S와의 뮤직비디오 촬영 후기를 전했다.

또 S.I.S의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1위를 축하하며 이제 막 가요계에 데뷔한 S.I.S 멤버들에게 많은 기대와 관심을 당부했다.

김흥국은 “너무나 예쁘고 사랑스러운 신인 걸그룹 S.I.S가 탄생한다. 노래와 춤이 정말 좋은 만큼 대박날 수 있도록 많은 사랑 부탁드린다”고 말하며 자신의 유행어 ‘으아~ 들이대’를 덧붙여 S.I.S를 응원했다.

‘워너비 여동생 걸그룹’이라는 콘셉트로 등장한 S.I.S는 지난 25일 정오 첫 번째 싱글 앨범 ‘느낌이 와’ 음원과 타이틀곡 뮤직비디오를 공개하며 데뷔했다. S.I.S는 같은 날 KBS2 음악프로그램 ‘뮤직뱅크’에서 데뷔 무대를 펼쳤다.

S.I.S는 음악방송 출연 및 각종 공연 등의 스케줄을 소화하며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